저작권

이 문서는 2021년 5월 18일 (화) 06:49에 마지막으로 편집되었습니다.

틀:도둑 틀:노잼 틀:양날의검 틀:쓰레기 쓰레기틀 누가 달았냐ㅋㅋ저작권이 쓰레기라니

저작권이 쓰레기처럼 보이는 순간이 있다면 그건 저작권이 아니라 그 저작권을 남용한 쪽이 쓰레기인 거다.

그런데 그게 실제로 일어났노 ㅋㅋㅋ

설명[편집 | 원본 편집]

너희들이 가장 쉽게 만날 수 있는 진정한 공권력.

분명히 강력한 빠와를 가지고있는 권리임에도 불구하고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에서는 휴지조각 취급이다. 그래도 한국에서도 인식이 나아지고 있는 추세다. 물론 이거 남용하는 새끼들 땜에 인식 나빠지는 것도 동시 진행 중이다.

권'력' 같지만 권'리'다. 아무튼 권'리'다.

저작권에는 저작인격권과 저작재산권이 있으며 양도 및 상속이 가능한 저작재산권과 달리 저작인격권은 저작권자에게 영구히 속해있다. 예를 들어, 정철의 관동별곡은 정철이 뒤진지 사후 70년이 지난 것이 명백하므로 관동별곡은 자유롭게 쓸 수 있지만 그러한 관동별곡을 자기가 썼다고 구라깔 수는 없다는 거다. 원저작자가 누구인지 밝혀졌다면 원저작자를 바꿔치기 할 수는 없다는 거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CCL 참조. 저작권충도 참조.

저작권이나 초상권으로 돈 버는 사람이 청동같은 불로소득자가 된다. 그러니 너희들은 그런 걸로 돈 벌지 말자.

니가 별달리 창작 활동을 하지않는다면, 살면서 이 단어를 듣게되는 일은 아마 이 두가지에 속한다.

1. 초딩색키가 남의 그림 멋대로 퍼다가 자기가 그렸다고 자뻑하는 경우

2. 웬 똥손색키가 병신같은거 만들어놓고 다른 사람들 그림보면서 "이거 내꺼 배꼈지?!"하면서 저작권 들먹거리는 경우.

특히 네이버에서 주로 볼 수 있다. 네덕수준...

파오후인 ㄹ육이 짤의 저작권에 대해 민감하다. 특히 쿰척한 항목에 씹덕스런짤이 있다면 그 짤이 픽시브산 짤이 아니기를 기도해라. 일본 픽시브 작가들은 짤을 퍼가는거에 대해 민감하게 반응할수 있다. 만약 퍼오려면 허가 받고 인증한 다음 퍼와라. 아니라면 ㄹ육이 쿰척쿰척하고 픽시브를 뒤져서 그 짤의 원 링크를 찾아내어 짤을 폭파시킬것이다.

저작권에 대한 오해[편집 | 원본 편집]

출처를 밝히면 불펌이 아니다?[편집 | 원본 편집]

원저작자가 저렇게 말하지 않는 이상 완전히 개소리다. 출처를 밝히면 불펌이 아니게 되는 경우는 저작권법상 공정 이용 등으로 지극히 제한되어 있다. 출처를 밝혔다해도 원저작자의 동의가 없으면 엄연히 불펌이다. 이딴 주장 펼치는 놈은 도둑이 물건 훔쳐도 출처 밝히면 무죄라고 주장하는 거나 다를 바 없다.

불펌이지만 실질적으로 처벌되는 사례가 보기 힘든 이유는 대부분 원저작자가 눈감아 주거나 그러한 행태가 너무 많아서 일일이 잡아들이는게 어려워서 그러는 것일 뿐이다.

사진 속의 인물에게 사진에 대한 저작권이 있다?[편집 | 원본 편집]

사진 속의 저작권은 사진 안에 있는 인물이 아닌, 사진을 찍은 사람에게 있다. 사진에 있어서 저작권은 사진 작가의 사망 후 70년간이다. 사진 속 인물이 언제 뒤졌느냐는 저작권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하지만 초상권은 찍힌 사람에게 있기 때문에 함부로 남의 얼굴 찍은 사진을 올리면 고소당할 수 있다.

자신이 산 개인적인 저작물을 남에게 주면 처벌받는다?[편집 | 원본 편집]

절반은 맞고 절반은 아니다. 저작권이 그렇게까지 빡빡한 건 아니라서 니가 산 MP3 음악을 지인 한두 명에게 주는 건 잡지 않는다. 하지만 여러 사람에게 배포하는 순간 고소당할 수 있다. 그건 주의해라. 한 마디로 공개된 곳에 배포하는 형식이면 잡혀가고, 그냥 이메일 같은 걸로 보내면 개인이니까 안 잡혀간다. 이메일로도 많이 보내면 잡혀간다. 애초에 개인끼리 하면 알 리도 없다.

악용[편집 | 원본 편집]

틀:이중적임

틀:검열

자기게임과 뭔가 비슷하겠다싶으면 무조건 고소하는 주제에 표절게임만 내놓고있는 코나미, 자기 기술도 아니면서 일단 근거없이 무작정 고소하는 바람에 법정에서도 편을 안들어주는 램버스, 저작권에 존나 깐깐하면서 남의 게임 표절 당당하게하는 디즈니, 능력도 없으면서 괜히 저작권지키려다 드래곤볼 슈퍼같은 똥을 만든 토에이 등등 창작자들을 보호하기위한 법률이긴한데 현실에서는 악용되는 일이 졸라게 많다. 이놈들한테 저작권이란 "내가 하면 로망이고 남이 하면 불륜" 개념 정도인 모양이다.

이 저작권이란 게 억울하게 당하기 참 쉬운데 아무것도 모르는 순진한 초딩이 인터넷에서 MP3 파일 하나 받은걸로도 고소한다고 마음먹으면 고소가 된다. 그래서 미성년자 한정으로 처음 한번은 넘어가주는 법률인가 뭔가가 있긴 한데 이걸 증거물 상태로 쌓아두고 있다가 성인 되자마자 쇼쇼쇽 고소장을 날리는 모습도 존재한다. 항상 저작권 개념에 대해 주의하도록 하자.

저작권을 빙자한 검열도 있다. 볼 때마다 병신같다. 심영물같은 꿀잼영상이 저작권 신고에 의해 내려지는 경우도 있다. 이는 매시업 같은 부류도 마찬가지로 저작권 신고에 의해 내려지는 경우가 꽤나 있다. 볼 때마다 극혐이다. 이런 부류는 애미가 없다고 봐도 무방할 정도이다.

저작권 과보호에 대한 문제[편집 | 원본 편집]

틀:쓰레기상황 틀:우려

특허법, 디자인권은 출원일로부터 20년, 상표권은 등록일로부터 10년까지 존속기간을 정하고 있는데 비하여, 저작권은 저작자 사망 후 70년이다. 인생 절반 이상을 살아야 그 저작자의 창작물을 마음대로 보거나 퍼갈 수 있다.

메이저 게임회사, 영화 제작사등의 규모가 웬만한 세계적 제조업체를 능가하는 대기업이 되고 있는 현 상황에서 보면 현재와 같은 과보호는 문화컨텐츠의 대기업 독점화를 낳고 있다. 이게 왜 문제가 돼냐면 대가가 가면 갈수록 올라가고 신흥 창작자 및 기업이 못올라오거나 자칫 잘못하면 문화산업 전체가 좆망할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고인물은 반드시 썩는다. 라제나 더 프레데터 봐라 어우 씨발... 저작인격권등은 지금처럼 보호해도 문제 없으나, 기업단위에서 행사하는 재산으로서의 저작재산권은 관련산업의 발전과 공공의 이익을 감안하여 조정될 필요가 있다.

틀:기계 1승 강인공지능이 나타나면 이 문제는 더욱 커질 예정이다.

여담[편집 | 원본 편집]

역시 이것도 저울질을 잘해야 한다. 과잉보호하면 저작권자도 피해보는 개같은 상황이 벌어진다. 대부분 저작권이 그랬듯이 우연의 일치는 난감해진다. 둘의 작품은 인연도 없었는데 비슷하거나 똑같이 나온 경우가 그렇다. 물론 우기는 것은 제외한다.

국내 음원 엔터테인먼트 회사에서 수시로 음원 저작권을 관리하는 경우가 많다. 일본에서는 저작권 감시가 더 활발하니까 더 조심하자.

헬독일은 시발 (국내/국외 모두 포함) 저작권 관리가 너무 빡세서 외려 문제라고 한다. 특히 음악쪽이 제일 좆같다. 예시로 유튜브에서 1000번 이상 재생된 인기 비디오의 61.5%가 독일에서는 재생되지 않는다. 미국 0.9%, 스위스 1% 등에 비하면 무려 60배나 높은 어마어마한 수치다.

그래서 독일 네티즌들에게 GEMA 새끼들은 뚝배기 깨버리고 싶은 존재라고 한다. 헬조선의 방심위 새끼들 좆같은 거랑 똑같다. GEMA 이새끼들이 저작권 보호한답시고 음원 등에 세금을 좆같이 뜯어가 저작권자에게 주고 거부하면 서비스 못하게 막는지라 저작권자와 소비자 모두 지는 게임을 하게 만든다 씨발. 그리고 EU가 조오옺같은 것을 꺼내드는데....

관련 문서[편집 | 원본 편집]